Essay
      염창기의 강변스케치
      장종운의 강촌일기
      리버세이 갤러리
      리버세이 갤러리2
HOME > Essay > Essay
Essay

작성자
구노
[작성일 : 2010-12-21 16:50:01 ]   
제목
겨울 화양동 야영장에서

 

 

겨울 화양동 야영장에서

 

 

  둘째 녀석 생일인 12월 19일 일요일 아침,

  다시 겨울강이 흐르는 화양동에 나가 보았습니다.

  참으로 순수한 강,

  낚시꾼은 그 강에 그리움을 가슴 깊숙이 숨겨놓고

  고구마, 감자, 밤을 잔뜩 싸 가지고, 불놀이 가자하고 화양동 야영장으로 달려 갔습니다.

  눈이 군데군데 쌓여 있어, 아이들은 눈싸움을 벌이고

  그 많던 사람들은 단지 깊은 발자국으로 남아 있을 뿐...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야누스
겨울 화양동은 가보지 않아서 잘 모르겠지만
한적한 공간에 달랑 한가족이 배드민턴도 치고 눈싸움도 하고
고구마, 감자, 밤도 구워먹고 갑자기 형님이 구워 주신 고구마가 먹고 싶어 지네요.
동범이 동주가 무척 좋아 했겠습니다.
10.12.23 삭제
구노
돌아오니 온 식구가 다 좋았다 하더군!!
오전 10시에 나가 오후 4시에 돌아왔네.
강을 앞에 두고
강따라 거닐며, 그래도 그 계절에는 낭만 좇는 낚시꾼이었다고
그렇게 멋을 부리다 돌아왔네.
야영장 주변에서 마른 삭정이를 주워다가
불을 피웠고, 그 알불에 고구마와 감자를 굽기도 하고
은박자에 싸고 또 싸서 닭고기도 구워먹어봤다네.
자연은 늘 겸손에게 다가서는 사람에게는
늘 기대이상의 베품을 준다는 것을,
그 강, 그 강변 야영장에서 느끼고 돌아왔네.

아우도 언제 같이 가려나?
10.12.27 삭제
야누스
글쎄요 ㅋㅋㅋ
인생의 무게가 느낄수록 점점 줄어드는 건 시간이요.
늘어나는 것 뱃살이라더니... 점점 그렇게 되지 않을까 걱정입니다.
하하하... 그래도 가끔 같이 할수 있는 조우가 리버세이가 있어 행복합니다.
그렇죠!! ㅎㅎㅎ
10.12.27 삭제
[ 새글 | 답글 | 수정 | 삭제 ] [ 목록 ]
[ 총게시물 : 115 | page : 5 ]
[ 정렬조건 : 등록일 | 조회  ]
순번 제목 조회 등록일 작성자
115   인간적이고 인간적이고 인간적인.... 74 18/06/08 구노  
114   어머니의 식혜 494 16/10/14 구노  
113   공부 못하는 학생의 20가지 패턴 [2] 1556 14/02/21 구노  
112   [뷔페음식] 이렇게 드셔 보세요. [6] 2110 13/12/21 구노  
111   안동에서 태백까지 [9] 2715 13/08/06 서담  
110   하늘 숲 정원! [4] 2033 13/08/06 용유  
109   땅 속 정원! [11] 2410 13/08/06 용유  
108   산에서 찾은 여유 [8] 2307 13/07/10 여명  
107   화양동에서의 1박 2일 [1] 2246 13/05/14 구노  
106   보졸레 누보가 왔어요. [6] 2037 12/12/17 구노  
105   참깨를 털며 [5] 2243 12/10/10 구노  
104   중앙탑 막국수 [2] 2505 12/06/04 구노  
103   호박국 2188 12/02/09 구노  
102   농다리와 초평 둘렛길 [6] 3272 11/12/19 구노  
101   보물상자 [8] 2045 11/09/22 윌리  
100   도명산 [3] 2094 11/09/06 구노  
99   두 번째 산막이 옛길을 가다 [2] 2128 11/08/18 구노  
98   열목어들의 천국, 경북 봉화에 가다 3233 11/08/12 구노  
97   공산성을 걷다 [3] 1928 11/03/11 구노  
96   칭찬 [2] 1839 11/03/02 구노  
95   겨울 화양동 나들이 [2] 2093 11/02/07 구노  
94   겨울 화양동 야영장에서 [3] 2874 10/12/21 구노  
93   산막이 옛길을 걷다 [9] 3158 10/08/15 구노  
92   청주 수암골 2121 10/07/24 구노  

1 2 3 4 5 [ 새글 | 처음목록 | 목록]  

copyrightⓒ by RIVERSAY Lure Fishing Club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 보호정책  클럽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