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노의 루어낚시여행
      화보조행기
      리버세이조행기
      리버세이동영상
      남한강소식
HOME > 조행기 > 구노의 루어낚시여행
구노의 루어낚시여행

작성자
구노
[작성일 : 2017-01-05 22:45:04 ]   
제목
제주도 기행8

 

 

제주도 기행8

- 종달리에 가자!!-

 

 

 

첫째날(2017. 1.1(일) :

.....08:30 : 청주공항 출발

.....09:40 : 제주공항 도착

.....12:00 : 한림 서촌제에서 점심을 먹음

.....13:00 : 새별오름에 오름

.....14:00 : 1115번 도로에서 맛본, 키위주스

.....15:00 : 태흥 어촌계횟집(부시리 1마리 3만원)

.....16:00 : 라사니아캐슬(다시 라사니아로)

 

 

 

둘째날(2017. 1.2 월) :

.....09:50 : 신천목장

.....10:30 : 표선오일장(톱 한자루와 간장게장, 황금향을 사다)

.....11:30 : 표선해안도로(조용하고 한적했던 표선해안도로)

.....12:20 : 표선면 소재, 돈가스가게에서 돈가스를 먹음

.....13:30 : 종달리에 감

.....16:00 : 라사니아

.....16:40 : 라사니아 앞바다에서의 루어낚시....쏨뱅이와 볼락

 

 

 

셋째날(2017. 1.3(화) :

.....09:00 : 라사니아 출발

.....10:00 : 제주동문시장(옥돔, 조기, 방어를 삼)

.....13:25 : 제주공항  

 

 

첫째 날, 산책/서촌제/새별오름/111번도로/태흥어촌계횟집/주어등포구에서의 루어낚시

애월의 겨울앞바다는 때없이 조용했다.

 

 

 

 

 

 

 

퐁낭그늘 팬션, 이름의 뜻이 궁금하다.

 

 

 

 

 

 

 

 

다시 찾은 애월의 무인카페 '산책'

 

 

 

 

 

 

 

 

다시 찾아 읽어 본 그 쪽지,

나 역시 여전하여 참좋은 무인카페 '산책'

'여전하여 좋다'

참 좋은 말이다.

 

 

 

 

 

 

 

 

 

수많은 사연들이 있는 곳, 애월의 무인카페 '산책'

 

 

 

 

 

 

 

 

한림에 있는 서촌제...벌써 세 번째 방문이다.

애들이 좋아하지만 나역시 좋아하는 곳이다.

 

 

 

 

 

 

 

 

 

두부품은 서촌제 돈가스,

참 많있다. 건강한 맛이다.

 

 

 

 

 

 

 

 

한치비빔국수 또한 이집의 두번째 별미다.

 

 

 

 

 

 

 

 

 서촌제하면 떠오르는 단어,

정성, 초심

 

 

 

 

 

 

 

 

새별오름

 

 

 

 

 

 

 

새별오름에 오르는 길

 

 

 

 

 

 

 

 

 

 동주와 동주엄마

 

 

 

 

 

 

 

 

 

새별오름 오르는 길에서 만난 젊은이들

 

 

 

 

 

 

 

 

저멀리 보이는 곳이 삼방산일까?

 

 

 

 

 

 

 

 

 

아름다운 새별오름

 

 

 

 

 

 

 

 

 

가족

 

 

 

 

 

 

 

 

 

태흥어촌계 횟집이다

 

오늘이 쉬는 날이라 했건만

조르고 졸라 부시리 한 마리 떠달라 했다. 

 

 

 

 

 

 

 

 

부시리 3만, 고등어회 2만

 

 회를 배부르게 먹었다.

그것도 제주토박이들이 가장 좋아한다는 부시리를

 

 

 

 

 

 

 

 다시 찾아 온, 라사니아

 

 

 

 

 

 

 

 

 

내가 제일 좋아하는 곳, 라사니아 앞바다이다.

 

 

 

 

 

 

 

 

라사니아 앞바다에서 낚은 쏨뱅이와 볼락

 

 

 

 

 

 

 

 

라사니아 앞바다에서 낚은 쏨뱅이와 볼락2

 

 

 

 

 

 

 

 

둘째 날, 표선오일장/표선해안도로/돈가스가게/종달리/루어낚시 

 라사니아의 아침,

아침에 잠깐 비가 내렸다.

낚시꾼은 라사니아 앞바다에 나가지 않았다.

 

 

 

 

 

 

 

 

 갖고 싶은 땅, 라사니아앞 빈 터

 

 

 

 

 

 

 

 

 신천 목장 가는 길

 

 

 

 

 

 

 

 

 표선오일장 가는 길에 있는 '돈가스 가게'

 

 

 

 

 

 

 

 

 

 표선오일장이다.

장꾼들은 흥정할 줄을 모른다.

 

 

 

 

 

 

 

 

 

 어느 할머니의 철물전에서 마수로 팔아준 톱 한자루

 

 

 

 

 

 

 

 

 

 반찬가게

 

 

 

 

 

 

 

 

 

 표선해안도로를 달리다 잠시 내린 바닷가

동네 개가 따라왔다.

 

 

 

 

 

 

 

 

 

특히 내곁은 졸졸 따라왔다.

 

 

 

 

 

 

 

 

 

표정없는 개는 늙은개이다.

늙은개가 짖으면,

어찌하라고 서정인 시인이 말했지만,

이 개는 짖지도 않고,

어떤 표정도 짓지 안았다.

그저 묵묵히 낮선 객의 곁을 지켜 주었다.

 

 

 

 

 

 

 

 

 

 

 

 

 

 

표선의 겨울바다

 

 

 

 

 

 

 

 그 무슨 의미로 겨울바다는 내게 오는지

 

 

 

 

 

 

 

 

 

 조금씩 조금씩 내게로 오고 있었다.

 

 

 

 

 

 

 

 

 

 

안녕,

해안도로를 걷던 늙은개와의 짧은 인연,

무엇을 주고 싶었지만

줄 게 없어 귤 한 조각을 떼어 주었지만

늙은 개는 귤을 먹지 않았다.

 

늙은 개는 한참동안 나를 보내지 않았다.

 

 

 

 

 

 

 

 

 

 

 

 

 

 

표선의 돈가스 가게, 벌써 네 번째 방문이다.

그냥 다 좋다.

차가운 주방 아주머니의 표정도 이젠 좋다.

 

 

 

 

 

 

 

 

 

둘째가 좋아하는 매운 돈가스

 

 

 

 

 

 

 

 

 

 

 

종달리에 왔다.

올레1코스에 있는 마을이다.

 

 

 

 

 

 

 

 

 

 

 

 종달리엔 심야식당

 

 

 

 

 

 

 

 

 

 

 종달리엔 심야식당,

이런 삶도 있다.

 

 

 

 

 

 

 

 

 종달리 지도

 

 

 

 

 

 

 

 

 

 

 '바다는 안보여요' 카페

 

 

 

 

 

 

 

 

 

 

 

 그 카페 벤치에 앉아 잠시 쉬었다.

 

 

 

 

 

 

 

 

 

 

 그 카페 화단에는 이름모를 꽃이 피어 있었다.

제가 피어 있는 계절이 곧 봄이라고.

봄은 아직 먼 종달리에는

남모르게 봄 내음이 고샅으로 퍼지고 있었다.

 

 

 

 

 

 

 

 

 

 

 

 

올레1코스가 아름다운 것은

어쩌면 그 중간지점에 종달리가 있기 때문은 아닐는지... 

 

 

 

 

 

 

 

 

 

 종달리에 있는 '소심한 책방' 내부이다.

 

 

 

 

 

 

 

 

 

 

 소심한 책방,

 

아내와 두 아들에게 책을 한 권씩 고르게 했다.

나는 계간지 '제주인'을 한 권 샀다.

 

 

 

 

 

 

 

 

 

 

 

 게스트하우스 '수상한 소금밭' 마당에서 네 잎 클로버를 찾아보았다.

 

 

 

 

 

 

 

 

 

 

오징어를 사 먹었다.

 

 

 

 

 

 

 

 

 

 다시 라사니아로

 

 

 

 

 

 

 

 

 

 

 온가족이 낚시터로

 

 

 

 

 

 

 

 

  

 동네개가 나를 따라왔다.

 

 

 

 

 

 

 

 

 

 

 두 아들의 루어낚시

 

 

 

 

 

 

 

 

 

 

 내가 낚은 쏨뱅이

제주사람들은 쏨뱅이를 그들만의 방어로 '우럭'이라고 부른다.

 

 

 

 

 

 

 

 

 

 내가 낚은 쏨뱅이, 손맛이 일품이다.

 

 

 

 

 

 

 

 

 

 

 쏨뱅이가 많이 낚이는 곳,

주어등 포구 포인트

 

 

 

 

 

 

 

 

 

 

 잠시 동안 낚은 쏨뱅이들

 

 

 

 

 

 

 

 

셋째 날, 라사니아 앞바다/제주동문시장/제주공항 

 

 간조에 맞춰 이른아침 그바다에 나가 보았다.

 

 

 

 

 

 

 

 

 

 

황홀하게 아름다운 곳, 라사니아 앞바다 

 

 

 

 

 

 

 

 

 

 

 그바다는 낚시꾼을 곁에 세워주고

오랫동안 멈춰 있었다.

 

 

 

 

 

 

 

 

 

 

 

 라사니아 앞, 올레3코스

 

 

 

 

 

 

 

 

 

 

 

 제주동문시장

 

 

 

 

에필로그

 

 

 

 

 

 

 

 

 

 

 

 

lucky
아침부터 눈이 호강 합니다
가족과 함께하는 여행 완전 부럽습니다
언제쯤 제주도를 함 갈수 있으려는지
17.01.06 삭제
구노
럭키 님,
충주-청주공항 40분..
이륙할때만 조금 더 고소공포증이 있을 겁니다.
그것도 잠시.....

한번 갑시다.
쏨뱅이(제주 방언으로 우럭), 왕볼락, 문어가 있는 표선으로요.
물때 잘 맞춰서 밤낚시 한번 합시다.

17.01.09 삭제
나래
올해도 어김없이 제주도에 다녀 오셨군요 ㅎ
겨울제주
항상 구노형의 사진으로만 감상합니다
물고기의 생명력을 느껴본지가 언제인지 ㅋㅋ
17.01.10 삭제
여울
내년에 퇴직하면 가족들과 함께 제주에 갈 생각이네.


사진도 많이 찍고 여유를 가져보려하네.


잘 보았네.^^
17.01.12 삭제
구노
나래 아우님,
표선, 라사니아, 종달리 등
이런 화려하지 않은 제주가 참 좋아서 자주 갑니다.
같이 가면 좋을텐데요.
17.01.12 삭제
구노
여울 형님,
네 형님....
제주는 형님이 카메라에 담아오셔야. . .

기대가 큽니다.

17.01.12 삭제
후니
방어낚시로 몇번을 제주를 갔다왔는데 이런 여유로움은 없었다네

언제 제주로 같이 한번 가자고 여유롭게 벗듯들과 볼락 문어 좋지

명절 잘 보내시게^^
17.01.26 삭제
[ 새글 | 답글 | 수정 | 삭제 ] [ 목록 ]
[ 총게시물 : 241 | page : 13 ]
[ 정렬조건 : 날짜 | 조회  ]
순번 제목 조회 파일 등록일 작성자
241   가을이라 달천의 가을 쏘가리들4 [3] 201 18/09/25 구노  
240   제25회 리버세이사람들의 만남 [2] 118 18/09/17 구노  
239   홍천 화양강 173 18/08/02 구노  
238   달천이야기 153 18/07/24 구노  
237   그래도 금강 [8] 250 18/07/08 구노  
236   제24회 리버세이사람들의 만남 278 18/04/30 구노  
235   '18 맑은 강물에 꺽지가 숨어 있어 [2] 400 18/03/26 구노  
234   이탈리아 여행 [4] 484 17/12/05 구노  
233   제23회 리버세이사람들의 만남 [9] 809 17/09/18 구노  
232   '17 영강으로 꺽지낚시 가요 [4] 1156 17/05/14 구노  
231   제22회 리버세이사람들의 만남 630 17/05/04 구노  
230   제주도 기행8 [7] 775 17/01/05 구노  
229   제21회 리버세이사람들의 만남 [7] 1160 16/09/26 구노  
228   오랜만에 서 본 달천 여울 [3] 1242 16/07/26 구노  
227   평창강 [9] 1551 16/05/17 구노  
226   제20회 리버세이사람들의 만남 [24] 7808 16/04/25 구노  
225   맑은 강물에 꺽지가 숨어 있어-2- [4] 1445 16/03/28 구노  
224   제주도 기행7 [13] 1614 15/12/29 구노  
223   '15 겨울호수로의 초대 [11] 1169 15/12/08 구노  
222   제19회 리버세이사람들의 만남 [22] 2394 15/09/07 구노  

1 2 3 4 5 6 ... 다음 6 개 [ 새글 | 처음목록 | 목록]  

copyrightⓒ by RIVERSAY Lure Fishing Club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 보호정책  클럽지기